오늘도 역시 아픈 가슴
이끌고 거울 앞에 내 모습을 바라보게 되죠.
어떤 모습도 세상 슬픔
다 가진 표정까지 지어보며 생각하게 되죠.

너는 조금도 잠시도 지치지도 않았는지
내 모든 걸 놓치지 않고 따라하죠
거울처럼 그 사람도 내가 사랑 준만큼만
따라오면 안 되는지

가슴아 너무 미안해
너도 사랑받고 싶어 하는데
못난 난 아픔만 줘서
가슴아 너무 미안해
항상 그대와 같이 하고픈데
이별만 나와 함께하고
메아리처럼 한두 발짝 뒤에만 서있죠.

사랑한다고 수천 번을 말해도
잊어 달란 그 한마디에 이별을 하죠.

나쁘다고 지운다고 그댈 원망을 해봐도
그럴 때면 내 가슴은 더 혼을 내죠.
그러지 말라고 언젠간 내게 돌아온다며
어리석은 기댈 하죠.

가슴아 너무 미안해
너도 사랑받고 싶어 하는데
못난 난 아픔만 줘서
가슴아 너무 미안해
항상 그대와 같이 하고픈데
이별만 나와 함께하고
메아리처럼 한두 발짝 뒤에만 서 있죠.

Rap
거울에 비친 내 모습 바라보며
어느샌가 너와 닮아 가는 내모습
너와 다른게 하나도 없어
내눈엔 너하나 내 마음 너하나 비춰
어쩌죠 이젠 정말 끝이죠
그토록 울고 불고 매달려도
아무런 기대 마저도 이제는 없죠
웃을수 있을거라 믿어
가슴에 눈물이 흘러 시간이 흘러가도
상처만 더할뿐이죠

가슴아 너무 미안해
너도 다른 사랑을 하게 되면
아픔을 잊고 살 텐데
가슴아 너무 미안해
사랑은 영원을 말 하고픈데
현실은 이별을 말하죠
못난 난 미련이라 해도 그리워하겠죠